LOGIN MY PAGE CART VIEW ITEM PC MODE


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


낭만적 사랑을 중심으로 품절 추천

대여료

모바일판매가 900원 (0원 할인)

(모바일기기를 통한 주문시에만 적용됩니다.)

적립금

  • 무통장 결제시 적립금( %)
  • 카드 결제시 적립금( %)
  • 실시간 계좌 이체시 적립금( %)
  • 적립금 결제시 적립금( %)
  • 휴대폰 결제시 적립금( %)
  • 예치금 결제시 적립금 %)

    수량  up  down 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전통주 명가 백솔의 전략본부장 태서진. 그녀에게 느닷없이 연애를 걸어왔다.
    “난 연애를 깊게 하는 편인데, 희원 씨는 어떻습니까?”
    “예?”
    식스센스에서 아동심리학자인 말콤이 어린 콜에게 ‘난 죽은 사람을 볼 수 있어요.’라고 하는 말을 들었을 때에도 이것보다 더 놀라지는 않았을 것 같았다.
    이제 그의 얼굴은 거의 닿을 만큼 가까웠다.
     
    오글거림이 죄악으로 치부되는 시대에 살고 있어도, 연애는 달콤한 게 좋다. 하지만 이 남자? 낭만이 없어.
    “제 어디가 마음에 든 건데요?”
    “없는데. 전혀 마음에 안 들어.”
    희원은 기가 막혀 허, 하고 헛숨을 토해냈다. 지금 장난하는 거냐고 묻고 싶었다. 사귀자고 한 건 그쪽인데?
     
     
     
     
    COORDI ITEM